top of page
검색
  • busybeeworks

마네킹 언니들


옛날부터 내가 모으는 이미지들이 있는데,

그 중 하나가 마네킨과 인형들.


길을 가다가 그분들을 만나면,

아. 정말 이 분들은 내 얘기를, 정말 얼토당토않은

부끄러운, 몸이 간질간질해지는 모든 이야기들을

그 깊은 눈으로 아무런 다그침없이 들어주시겠구나

하는 생각이 들어서.


정말 어쩌지 못하게 아름답구,

엘레강스하구, 그런

묘한 나의 정신적 조력자들.

조회수 2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Comments


bottom of pag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