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 of page
검색
  • busybeeworks

2007. 여름


올 여름 처음 먹은 팥빙수.

곤지암 근처에서 만난 붉은 머리 옥수수 밤에 보면 무섭겠다.

벌써 패고있는 벼. 아. 가지런한 이 모양새. 난 농부도 아닌데 왜 내 마음이 벅차냐.

논 청소중인 오리들. 나보다 더 현명한 분들일지 모르지.

구름이 무개감있게 떠있어.

이런 구름은 고등학교 2학년때 실기실 창문 틈으로 옅본 이후로 처음인 것 같아.


2007년 8월을 지나고 있다.

조회수 2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Comments


bottom of pag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