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 of page
검색
  • busybeeworks

심심


요즘 힘든 일이 있어요. 말하면 그게 뭐 힘드냐고 그럴까봐 말은 안할래요. 언제부턴가 거울도 안보고 고개를 푹 수그리고 사람들 사이를 지나 혼자 걷곤 하는 나를 발견해요. 끄응. 한강가에 왔으니 사진을 찍어야지 하고서 찍었는데 얼굴이 까칠하네요. 사람때문에 힘든 것은 사람이 달래주겠죠. 아니면 자연이 달래주든가.. 또 여행을 가야 겠습니다.


조회수 2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Comments


bottom of page